UPDATED. 2019-03-26 22:20 (화)
화성서부서, 외국인 자율방범대 임원 및 민간 통역요원 격려
화성서부서, 외국인 자율방범대 임원 및 민간 통역요원 격려
  • 신재철 기자
  • 승인 2018.10.19 13: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료사진=화성서부서 제공]

[데일리그리드 = 신재철 기자]

화성서부경찰서(서장 김종식)는,

10월 18일, 화성봉담 부근 인근 식당에서 외국인 자율방범대 임원진과 민간 통역요원들을 격려하기 위한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발안 등 외국인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활동 중인 외국인 자율밤범대 임원진들과, 결혼이주여성이면서도 외국인 사건 발생 시 경찰에 적극 협조하는 민간인 통역요원들에게 감사를 전하는 자리였다

이날 행사에서 김종식 화성서부서장은 “체류 외국인들은 매년 증가하는데, 관내 외국인 범죄가 감소하는 것은 참석자들의 숨은 역할이 크다”라고 격려하면서 “앞으로도 적극적인 활동지원은 물론, 외국인들의 인권 분야에도 관심을 더 하겠다“고 밝혔다

참석자 하태소氏(중국, 39세, 女)는 “평소 통역활동을 통해서 화성서부 경찰과 어려운 중국인들을 돕는데 보람을 느꼈으며, 경찰서장님과 함께한 오늘은 잊지 못할 추억”이라고 말했다

한편, 화성서부서 외사계는 베트남 등 6개국 47 의 외국인 자율방범대와 16명의 민간인 통역요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8월 기준 등록 외국인은 30,259명으로 년평균 10% 증가, 외국인 전체범죄는 前年同期 29.4% 감소하면서 최근 3년간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