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3-27 07:20 (수)
CQ월드코리아, 블록체인 기반 SNS 발표회에 관심 '집중'
CQ월드코리아, 블록체인 기반 SNS 발표회에 관심 '집중'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8.11.21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발표회, 지불에서 충전 및 결제까지, 전자상거래 과정 구현
 

  [데일리그리드=강성덕 기자] CQ월드코리아는 지난 20일 삼성동 파크하얏트호텔에서 자사가 개발한 블록체인 코인인 ‘비트하오(BITHAO)’를 응용한 SNS인 ‘Q톡’ 발표회가 성황리에 진행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중국을 비롯한 국내외 관계자 등이 다수 참석하면서 지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CQ코리아는 발표에서 “국내 기업이 단순한 메신저(통신)기능뿐만 아니라 지불, 페이(Pay)충전, 결제 등 전자상거래를 구현할 수 있는 블록체인 기반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Q톡에 블록체인 가상화폐의 실용 가치를 담을 수 있는 지갑(월렛)을 탑재했다”며 “이로써 Q톡 사용자는 메신저와 전자상거래, 코인 거래 등을 한 창에서 이용할 수 있게 된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의 설명에 따르면 Q톡에는 월렛(MY지갑), 코인을 모아두는 ‘크립토 허브’, 전자상거래를 위한 ‘쇼핑’, 여가 생활을 위한 ‘엔터’, 커뮤니티 형성을 위한 ‘방만들기’ 등의 코너가 마련된다. 사용자는 ‘크립토 허브’에 모아져 있는 블록체인 코인을 이용해 Q톡에서 쇼핑을 즐길 수 있고, 일반 상점에서 물건을 구매한 뒤 위챗페이처럼 스마트폰으로 결제할 수도 있다고 한다.

CQ코리아는 “소상공인들은 Q톡의 ‘방만들기’에서 자사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작은 플렛폼을 만들어 상거래를 진행할 수 있게 된다”며 “Q톡은 가상화폐를 실생활에서 위챗페이나 카톡페이처럼 활용하는 국내 첫 사례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Q톡에서 가상화폐를 사고 팔 수도 있다고 한다. 이 회사 관계자는 “Q톡의 ‘크립토 허브’를 가상화폐 거래소와 연동해 코인 거래를 가능케 했다”며 “이로써 그 동안 추진해왔던 ‘비트하오 에코시스템’을 완성하게 됐다”고 말했다.

노치용 대표는 “블록체인 코인을 기반으로 한 페이(Pay)충전과 체크카드 발급으로 가상화폐와 실물경제의 결제 불편성과 비확장성을 어느 정도 해결했다”며 “소비자와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이 블록체인의 공유 경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는 게 목표”라고 했다.

이날 발표회에는 고문 자격으로 중국 측에서는 Way CQ LAB 엄주량 대표, Hey Suite 창업자인 왕평 중한 파워셀러협회 한루이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한국 측에서는 전 KB투자증권 대표를 지낸 노치용 CQ월드 회장과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위원장을 지낸 박만 현 법무법인 여명 변호사 등이 참석했다.

한편 CQ코리아는 또 비트하오의 사용처를 확대하기 위해 1200만 명의 회원을 갖고 있는 중국의 전자상거래 업체인 웨이줌(WeiZoom)과 손잡고 중국 쇼핑몰 시장에 진출하겠다는 계획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