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4-18 19:20 (목)
한국예탁결제원,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관리금액 전년말 대비 27.9% 증가
한국예탁결제원,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관리금액 전년말 대비 27.9% 증가
  • 이덕기 기자
  • 승인 2019.01.28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년말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 관리금액 6조352억원
▲ 사진 = 최근 5년간 KSD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관리 규모

[데일리그리드 = 이덕기 기자] 한국예탁결제원(이하 “예탁결제원”)이 관리하는 '18년말 기준 장외파생상품거래 담보관리금액(평가액 기준)은 6조352억원으로 전년말(4조7188억원) 대비 27.9% 증가했다고 밝혔다.

장외파생상품거래에 대한 담보로는 채권, 상장주식, 현금 등이 사용되고 있으며, 이 중 채권이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다.

’18년말 기준 채권이 5조8303억원(96.6%)으로 대부분을 차지하며, 그 외 상장주식 1340억원(2.2%)과 현금709억원(1.2%)으로 구성되어 있고, 채권의 경우 국고채와 통안채가 각각 4조5586억원(78.2%)과 1조690억원(18.3%)로 전체 채권의 96.5%를 차지했다.

 

또한, 예탁결제원에서 관리하는 ’18년말 기준 비청산 장외파생상품거래 증거금관리금액(평가액 기준)은 5231억원으로 전년말(726억원) 대비 620.5% 증가하였다. 

개시증거금(Initial Margin)의 경우 4532억원, 변동증거금(Variation Margin)의 경우 699억원이 관리되고 있다. 

개시증거금의 경우 100% 국고채이며, 변동증거금의 경우 국고채와 통안채가 각각 379억원(54.2%), 320억원(45.8%) 사용되고 있다. 

증거금 의무교환 대상기관이 단계적으로 확대됨에 따라 향후 예탁결제원을 통한 증거금 관리 규모는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