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23:28 (목)
자전거 안전사고 예방 ‘맞춤형 무료 교육으로’
자전거 안전사고 예방 ‘맞춤형 무료 교육으로’
  • 심재형 기자
  • 승인 2019.03.08 1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부터 11월까지 엑스포시민광장, 동구 인동 3.16 만세로 광장서
▲ 대전광역시
[데일리그리드] 대전시가 시민을 대상으로 자전거 안전사고 10%줄이기 맞춤형 교육을 무료로 실시한다.

대전시는 자전거 전문교육단체를 공모로 선정해 이달부터 11월까지 시민을 대상으로 무료 자전거 안전사고 10%줄이기 맞춤형 교육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시민공영자전거 ‘타슈’구축확대와 자전거 이용증가 등으로 자전거 안전사고는 매년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으며, 이에 따른 자전거 안전교육의 중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번 자전거 안전교육은 ‘새로운 대전을 위한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실천 목표로 자전거사랑전국연합회 대전본부와 대전시 동구 자전거연합회가 실시한다.

자전거사랑전국연합회 대전본부 교육은 3월부터 11월까지 매주 월·수·금요일에 만년동 엑스포시민광장에서 진행되며, 대전시 동구 자전거연합회 교육은 3월부터 11월까지 매주 목·토요일 동구 인동 동화국장 앞 3.16만세로 광장에서 실시된다.

교육내용은 자전거 이용 시 확인해야 할 사항, 자전거의 통행방법, 안전하고 올바른 출발과 정지, 자전거 사고원인, 자전거 기본점검과 간단한 수리 방법 등의 교육을 실시해 자전거 안전사고 예방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대전시 류택열 건설도로과장은 “자전거 안전교육으로 시민 안전의식을 높이는 것은 물론 교통약자에 대한 양보 배려 등 시민이 안전하게 자전거 탈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