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23:28 (목)
대전시, 중고자동차 상거래질서 정착 위한 점검장 지도점검
대전시, 중고자동차 상거래질서 정착 위한 점검장 지도점검
  • 심재형 기자
  • 승인 2019.03.12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광역시
[데일리그리드] 대전시는 중고자동차 성능점검 불법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고 중고자동차 매매업체들의 자동차관리법 준수를 유도하기 위해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관내 중고자동차 성능점검업체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중고자동차 성능점검장에서 배출가스를 측정하지 않고 허위 점검기록부를 발급하는 사항을 사전 차단하고, 상품용 중고자동차 제시·매도·반환신고의 관리 상태를 집중 점검한다.

시는 관내 중고자동차 성능점검장 8개 업체에 대해 성능점검장의 시설·장비 보유기준, 성능점검자의 자격기준, 성능점검기록부의 발급 및 보관여부, 중고자동차 성능점검 사진촬영 등 등록기준 준수여부 및 사업장 관리 전반에 대해 자치구, 관련 조합과 합동으로 점검해 불법행위를 차단할 계획이다.

지도·점검결과 법령위반 등 불법행위가 발견될 시에는 자동차관리법에 따라 강력한 행정처분을 취할 방침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지도·점검을 계기로 투명하고 건전한 중고자동차 상거래 질서가 정착되고 소비자 권익이 증진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