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1 22:20 (월)
인포섹 윤명훈 상무, "통합 ATP 대응서비스로 공격 적극 대응"
인포섹 윤명훈 상무, "통합 ATP 대응서비스로 공격 적극 대응"
  • 최한기 기자
  • 승인 2013.10.18 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포섹 윤명훈 상무

인포섹(대표 신수정)이 미국 보안업체인 카운터택(CounterTack)과 협력해 APT 시장 공략에 나섰다. '통합 APT 대응 서비스'를 선보이고 금융과 공공, 기업 시장을 대상으로 영업활동에도 본격 돌입했다.

인포섹의 윤명훈 상무는 "현재 솔루션을 중심으로 형성된 APT시장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 수 있도록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며 APT 시장 진출 계획을 발표했다.

인포섹이 ‘통합 APT 대응서비스’는 컨설팅, 관제, SI, 솔루션 등의 전 분야에 걸쳐, 기본적인 보안관리체계부터 전문 APT 대응 솔루션의 보안 분석을 통해 향후 발생할 수 있는 고도화된 APT 공격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구성돼 있다.

 

윤 상무는 “이번 서비스가 APT 공격에 대한 대응은 단순 솔루션 중심의 접근해서 안된다”며 “선보인 서비스는 공격자의 해킹 전략을 이해한 뒤 적절한 대응체계를 구축해야 한다는 관점에서 접근해 공격을 막는데 효과적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APT 공격은 목표로 잡은 기업에 대한 사전 정보 수집한데 이어 침투, 확산, 사고 발생으로 이뤄지는 일련의 공격행위여서 포인트 중 하나라도 걸러 낼 수 있다면, ATP 공격을 차단할 가능성이 높다”

"인포섹 서비스는 컨설팅, 관제, 시스템통합(SI) 등 걸쳐 보안 관리부터 APT 솔루션을 통한 고도의 보안 분석으로 APT 공격을 효율적으로 막아 낼 수 있다.“

윤 상무는 "실제 APT 침해사고 전문 대응팀을 운영하며 국내에서 발생한 APT 공격의 분석경험이 가장 많은 국내 보안기업인 인포섹은 보안서비스 전반에 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차별화 된 APT 전문 대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유일한 보안기업’이다"라고 강조하며 시장공략에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