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8 23:34 (일)
광주 서구, 여성공무원 숙직 시범 실시
광주 서구, 여성공무원 숙직 시범 실시
  • 김시몬 기자
  • 승인 2019.04.01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부터 호남지역 공공기관 최초 여성공무원 숙직 참여
▲ 광주광역시_서구
[데일리그리드=김시몬 기자] 광주 서구가 호남지역 공공기관 최초로 4월부터 여성공무원 숙직을 시범 실시한다.

여성공무원 숙직문제는 공무원 사회 내 오랫동안 이슈가 되어 왔으며 최근 서울·경기지역의 일부 자치구에서 시행하면서 본격적으로 이슈가 됐다.

서구는 여성공무원 숙직에 대한 내외의 요구에 따라 작년 12월 소속직원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 그 결과 51%이상의 직원들이 여성공무원 숙직을 찬성해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했다.

지난 1월 구성된 당직 TF팀을 토대로 당직근무 개선방안을 마련하였으며, 여성공무원 숙직문제 뿐만 아니라 로드킬에 의한 동물사체 처리, 교통사고 잔여물 처리 등 현장 출동 당직원의 안전사고예방 등을 논의했다.

서구는 3개월에 걸친 TF팀의 논의결과에 따라 남녀혼성 4명을 1개조로 편성, 숙직을 실시하기로 하고 남·여 휴게공간을 별도로 마련했다.

당직근무자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당직차량에 LED 안전전광판을 설치하는 등의 추가조치도 병행했다.

서구청 담당자는 “여성공무원 숙직은 전국적으로 시행하는 곳이 많지 않아 아직은 개선해야 할 점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를 위해 시범실시를 거쳐 문제점들을 지속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