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13:20 (일)
정선군, 향토문화유산 효열각 정비사업 추진
정선군, 향토문화유산 효열각 정비사업 추진
  • 장영신 기자
  • 승인 2019.04.1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선군
[데일리그리드=장영신 기자] 정선군은 지역의 향토문화유산을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보존하기 위한 효열각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효열각 정비사업을 통해 전통경관을 개선하고 전통 효사상 고취 및 청소년 교육장으로 활용하기 위해 관내 효열각 15개소에 대한 일제조사를 완료하고 보수정비가 필요한 향토문화유산을 선정해 보수정비를 실시한다.

군에서는 올해 1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조사결과에 따라 보존상태가 불량한 2개소에 대해 우선적으로 보수정비를 추진하고 예산의 범위에 따라 다음 등급별로 보수정비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연차적으로 예산을 확보해 효열각을 비롯한 비지정문화재에 대한 보수정비와 관리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며, 강원도문화재돌봄사업단과 연계해 주기적 모니터링 및 소규모 보수정비는 물론 향토문화유산 발굴 및 체계적인 관리에 앞장서 나갈 계획이다.

서건희 문화관광과장은 소중한 향토문화유산을 발굴하고 체계적 관리를 통한 원형 보전과 청소년들의 교육의 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는 정암사 수마노탑 등 국가지정 문화재 8점, 정선 수고당 고택 등 도지정문화재 9점, 문화재자료 2점, 무형문화재 1점 등 총 20점의 문화재가 지정되어 있으며, 향후 향토문화유산 발굴 및 조사를 통해 문화재지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