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22:31 (월)
정읍시, 오는 30일부터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 퇴치 위한 수매사업 실시
정읍시, 오는 30일부터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 퇴치 위한 수매사업 실시
  • 정기환 기자
  • 승인 2019.04.25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읍시
[데일리그리드=정기환 기자] 정읍시가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 큰입배스와 파랑볼우럭 퇴치를 위해 오는 30일부터 수매사업을 실시한다.

시는 이번 수매를 위해 1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시민이 포획한 외래어종을 1kg당 5천원씩, 총 2천kg을 선착순으로 수매한다.

수매사업은 광역매립장에서 매주 화요일 오전 9시부터 11시까지 진행된다.

블루길·배스는 1960년대 후반 내수면의 어업자원 증대를 목적으로 도입됐다. 그러나 하천과 저수지의 수중 생태계를 지배하는 등 고유 생태계를 교란함에 따라 외래어종 퇴치사업이 2016년부터 실시되고 있다.

이에 시는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 퇴치를 위해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총 4천320kg을 수매했다.

시는 앞으로도 산란기인 5월부터 6월 사이에 포획을 실시해 생태계를 교란하는 외래어종 퇴치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