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3 19:20 (월)
주민생활현장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공모사업 선정
주민생활현장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공모사업 선정
  • 장영신 기자
  • 승인 2019.04.29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복지사업 확대 추진
▲ 동해시
[데일리그리드=장영신 기자] 동해시는 행정안전부에서 공모한 ‘2019년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은 공공서비스 한계를 극복하고 주민의 욕구충족과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행정안전부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추진단에서 전국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지난 3월에 공모해 도내에서는 동해시, 횡성군, 인제군 등 3곳이 선정됐다.

시는 이번 선정으로 국비 50백만원을 지원 받아 총 1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주민과 함께 발굴하고 지원하는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마을복지사업’, 거주 취약계층 대상 ‘냉방기 무료 임대 사업’, 장애인 실종·가출 사고 예방을 위한 ‘위치 추적기 지원’등 복지사업 확대를 통해 시민의 복지 체감도를 한층 높이게 됐다.

양원희 복지과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지역사회 내 복지문제 해결을 위한 민·관 협력 체계 구축과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주민 복지 향상을 위해 공모 및 시책사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