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3:20 (토)
금천구, 동물복지정책 컨트롤타워 출범

노익희의 노익희칼럼

BUK인재교육원 | 노익희 선임기자는 30여년간 신문편집과 취재활동을 해온 베테랑 기자로 정치, 경제, 교육, 사...

금천구, 동물복지정책 컨트롤타워 출범
  • 노익희
  • 승인 2019.05.03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월 30일, 구청장실에서 열린 ‘금천구 동물복지위원회 위촉식’에서 초대위원들이 위촉장을 수여받고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 지난 4월 30일, 구청장실에서 열린 ‘금천구 동물복지위원회 위촉식’에서 초대위원들이 위촉장을 수여받고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왼쪽 다섯 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그리드=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지난 4월 30일 오전 10시 구청장실에서 동물복지위원회 초대위원 위촉식을 개최하고 ‘금천구 동물복지위원회’를 출범시켰다고 밝혔다.

‘금천구 동물복지위원회’는 ‘서울특별시 금천구 동물보호조례’ 제4조(동물복지위원회의 설치·구성)에 따라 동물복지정책의 수립, 시행, 평가에 관한 자문기구다.

위원회는 위원장을 포함한 위촉직 위원 5명, 당연직 위원 1명, 총 6명으로 구성됐다.

 

이날 위촉식에서 6명의 위원이 유성훈 구청장으로부터 위촉장을 수여받고, 2년의 임기를 시작했다.

‘위촉직 위원’에는 ‘대한수의사회 서울지부 금천분회 소속 수의사’, ‘동물보호 민간단체 임원’ 등이 위촉됐으며, ‘당연직 위원’에는 금천구청 지역경제과장이 임명됐다.

이들 위원들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구청 12층 세미나실에서 ‘제1차 정기회의’를 열고 도그플러스동물병원 최정훈 원장을 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이날 첫 회의에서 위원들은 반려동물에 대해 찬반 두 진영으로 갈린 구민의 정서 통합이 가장 시급한 과제라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5월중 ‘길고양이 임시보호소 설치’, 10월 ‘반려견 축제 개최’ 등 관련 사업들을 논의했다.

앞으로 위원회는 매년 2차례의 정기회의와 관련 사안별로 임시회의를 개최하고, 동물복지정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자문역할과 각 분야 후원 유치 등 동물복지 정책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할 예정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