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21:11 (월)
이랜드월드 스파오, 냉감소재 ‘쿨테크’ 매출 2배 성장
이랜드월드 스파오, 냉감소재 ‘쿨테크’ 매출 2배 성장
  • 이준호
  • 승인 2019.05.14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해 동기간 대비 매출 2배 성장, 가볍고 편안하고 부드럽게 업그레이드 된 스파오 쿨테크
- 단순 여름철 기능성 아이템에서 이제는 패션 디자인이 가미된 냉감 소재 아이템으로
사진 = 스파오 X 노라조 쿨테크
사진 = 스파오 X 노라조 쿨테크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SPA 브랜드 스파오가 선보인 ‘가슴이 뻥 뚫리는 듯한 시원한 느낌’의 콜라보레이션 '스파오 X 노라조' 쿨테크 상품이 단기간에 폭발적인 판매를 기록하며 여름 효자상품으로 등극 했다.
 
스파오가 지난 달 26일, 처음 선보인 '스파오 X 노라조' 쿨테크 상품이 출시 2주만에 지난해 동기간 대비 매출이 2배가 넘는 판매를 기록 했으며 특히 쿨테크 하의 상품인 ‘쿨진’과 ‘쿨슬렉스’ 상품은 지난해 매출 대비 3배의 매출을 기록 했다고 14일 밝혔다.
 
스파오는 지난해 여름철 냉감 소재 상품 관련해 하의 상품을 찾는 고객들이 많았던 점을 반영해 하의 스타일을 적극 늘렸으며 지난 해 고객 피드백을 적극 반영한 업그레이드로 고객 만족도를 높인 덕분에 전년대비 대폭 매출이 성장하는 결과를 이끌었다.
 
올해 선보인 쿨테크 상품은 지난해 대비 중량을 낮춰 옷 안에 겹쳐 입어도 입지 않은 듯 가벼워 질 수 있도록 개선했으며, 타이트한 핏을 개선해 몸에 딱 달라 붙지 않고 편안하게 입을 수 있도록 했다. 또 오랜 시간 입어도 변함 없는 착용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한층 더 부드러운 감촉으로 업그레이드 된 것이 특징이다.
 
스파오 쿨테크 상품은 시원함이 살아있는 ‘쿨진’, 언제 어디서나 쾌적함이 살아있는 ‘이너웨어’, 활동성에 최적화 된 ‘스포츠 기능성웨어’, 그리고 다양한 컬러와 핏, 디자인의 ‘반팔티셔츠, 슬르브리스&반바지’ 등 총 4개의 큰 카테고리로 구성 됐다.
 
이랜드 관계자는 “단순히 냉감 기능만 강조됐던 기존의 여름 기능성 상품에서 올해에는 패션까지 가미 된 냉감소재 의류를 찾는 고객이 늘고 있는 추세” 라며 “매장에서 노라조 티셔츠를 찾으러 오는 고객들과 매장 내 재미 있는 ‘노라조 포토존’ 앞에서 사진을 찍는 고객 등 노라조의 시원함 이미지를 찾아 오는 고객들도 상당수 있어 쿨테크 판매에 긍정적인 효과를 제대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글로벌 SPA 브랜드 스파오의 쿨내 나는 '스파오 X 노라조' 콜라보레이션 상품은 전국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몰을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