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13:20 (토)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경춘선 숲길’ 서울의 대표 힐링공간으로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경춘선 숲길’ 서울의 대표 힐링공간으로
  • 민영원
  • 승인 2019.05.14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11일 ‘경춘선 숲길’ 전 구간 완전개통 기념행사 축사
사진=서울시의회,‘경춘선 숲길’ 전 구간 완전개통 기념행사 축사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사진=서울시의회,‘경춘선 숲길’ 전 구간 완전개통 기념행사 축사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

[데일리그리드=민영원] 서울특별시의회 김생환 부의장(더불어민주당, 노원4)은 지난 11일 노원구 하계동 경춘선 숲길 방문자센터에서 진행된 ‘경춘선 숲길 전 구간 완전개통 기념’ 행사에 참석해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 날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우원식, 고용진, 김성환 국회의원, 채유미, 이은주, 오한아 서울시의원 외 오승록 노원구청장, 이경철 노원구의회의장, 협력기관장, 시민 등 약 1000여명이 참석하여 대성황을 이루었다.

김생환 서울시의회 부의장은 축사에서 “1939년 개통된 경춘선은 70년이 넘는 시간동안 서울시민의 희로애락을 안고 달렸는데 시간이 흘러 기차 운행은 종료되었지만 옛 철길 위에 역사의 흔적과 시민의 추억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고 전했고 “드디어 오늘 마지막 미개통 구역이었던 행복주택 구간의 개통으로 경춘선 숲길 6km 전 구간이 이어지게 되어 서울시민 모두와 함께 진심으로 축하 드린다”고 말했다.

 

김생환 부의장은 “80년 만에 기찻길에서 숲길로 새롭게 변신한 ‘경춘선 숲길’이 서울의 대표 힐링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하며, 자연과 문화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경춘선 숲길 위에서 서울시민이 또 하나의 추억들을 쌓아가길 바란다”고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이 날 행사는 육사 군악대, 마술 및 버블쇼 등 식전행사와 더불어 식후에는 박원순 서울시장 및 참석 내빈들과 시민이 함께 경춘선 숲길을 따라 걸으며 시민참여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등 다채로운 순서로 진행됐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