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5 23:27 (화)
주영훈 딸, 순진무구한 질문에 오열 '라디오스타'
주영훈 딸, 순진무구한 질문에 오열 '라디오스타'
  • 정진욱
  • 승인 2019.05.22 22: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BC ‘라디오스타’
사진= MBC ‘라디오스타’

[데일리그리드=정진욱 기자] 오늘(22일) 밤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는 주영훈은 MC 윤종신에게 섭섭함을 토로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윤종신에 대한 안 좋은 기억이 있다고 말문을 연 그는 윤종신과 얽힌 충격적인(?) 사연을 공개한 것. 이에 윤종신은 “너 뒤끝 있다~”라며 현실 당황하는 모습을 보이는 가운데, MC들이 이때다 싶어 ‘윤종신 몰이’를 시전해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90년대 히트곡 제조기’로 이름을 날렸던 주영훈은 요즘 무시를 당한다고 고백한다. 1990년대부터 2000년대 초까지 활동하며 엄정화의 ‘페스티벌’, 코요태의 ‘비몽’, 김종국의 ‘사랑스러워’ 등 수많은 히트곡을 만든 장본인인 그는 최근 누군가로부터 엄청난 무시를 받고 있다고. 과연 그에게 ‘팩폭’을 날리는 주인공이 누구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또한 주영훈은 큰딸과 부둥켜안고 폭풍 오열한 사연도 공개한다. 딸의 순진무구한 질문이 그의 눈물샘을 자극했던 것. 과연 그의 딸이 무슨 질문을 한 것인지, “아빠 죽지 마~”라는 말을 내뱉은 이유는 무엇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더불어 주영훈은 아이들에게 수중 분만하는 모습을 보여줬다고 털어놓는다. 앞서 주영훈-이윤미 부부의 수중 분만이 큰 관심을 불러모았던 바. 아이들 역시 그 감격의 순간을 함께 했다고 밝히며 기대를 모은다.

마지막으로 주영훈은 션의 꽃 이벤트 때문에 곤란했던 사연을 털어놓는다. 션이 아내 정혜영에게 꽃을 주는 현장을 주영훈의 아내 이윤미가 목격했던 것. 이에 그는 션의 이벤트에 의문을 제기하며 션을 공개 저격했다고. 그러나 션은 전혀 굴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

주영훈과 MC 윤종신의 충격적인(?) 사연은 오늘(22일) 밤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jjubika@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