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5 23:27 (화)
가수 효린 학폭 논란, 사실관계 확인중...기억 선명하지 않아
가수 효린 학폭 논란, 사실관계 확인중...기억 선명하지 않아
  • 정세연
  • 승인 2019.05.26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가수 효린이 과거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의혹이 제기되자 소속사에서는 과거 기억이 선명하지 않아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전했다.

의혹은 지난 25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효린이 15년 전 중학교 때 학교폭력을 가했다고 주장하는 피해자 글이 올라왔다. 내용은  "효린에게 15년 전 중학교 1학년 때부터 3년간 끊임없이 학폭(학교폭력) 당한 피해자"라며 "상습적으로 옷, 현금을 빼앗기고 이유를 갖다 붙이면서 저를 아파트 놀이터에서 폭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제 친구를 노래방으로 불러 마이크로 머리까지 때렸다"며 "때릴 땐 항상 본인을 한 대 때리게 시켰다. 쌍방이니까"라고 적었다.

논란이 커지자 효린의 소속사 브리지는 "온라인에 게재된 효린에 관한 글을 접했으며 효린은 15년 전 기억이 선명하지 않은 상황이라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다"며 "해당 글을 올리고 피해자라 주장하시는 분을 직접 찾아뵐 생각이며, 해결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심려를 끼쳐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