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11:19 (수)
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제54회 '발명의 날' 표창 수상
우리은행, 금융권 최초 제54회 '발명의 날' 표창 수상
  • 이준호
  • 승인 2019.05.28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금융권 최초 발명유공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 개인부문 국가지식재산위원장 표창 수상
- 다양한 분양의 전문가들이 BM(Business Model)특허 등 양질의 지식재산권 창출
사진 = 제54회 '발명의 날 기념식' 우리은행 발명유공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 기념촬영 (왼쪽부터 이낙연 국무총리, 조수형 우리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장)
사진 = 제54회 '발명의 날 기념식' 우리은행 발명유공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 기념촬영 (왼쪽부터 이낙연 국무총리, 조수형 우리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장)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지난 27일 특허청 주최로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제54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발명유공 단체부문과 개인부문에서 표창을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발명의 날 기념식은 특허청(청장 박원주)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회장 구자열)이 주관하는 국가행사로, 국가산업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적이 있는 발명유공자에 대해 산업훈장, 산업포장, 대통령표창 등의 시상이 이루어진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해 발명·특허 유관단체장, 발명가 및 학생 등 총 600여명이 참석했다.

우리은행은 발명유공 단체부문에서 최고 상격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디지털금융 혁신을 위한 연구 개발 투자, △국내외 상표 브랜딩을 통한 국제 경쟁력 제고 △사내 전문가를 통한 양질의 지식재산권 창출 등을 높게 평가 받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더불어, 조수형 우리은행 소비자브랜드그룹장은 우리은행의 브랜드와 지식재산권을 담당하고 있는 임원으로서 우리은행의 국내외 상표 출원과 특허 출원에 있어 그 공로를 인정받아 발명유공 개인부문에서 국가지식재산위원장 표창을 받았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모든 임직원이 지식재산권 창출과 활용에 많은 관심이 있었기에 금융권 최초로 발명의 날 기념 표창을 받을 수 있었다”며, “금융 분야의 지식재산권 창출을 통해 대한민국 금융 경쟁력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