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0 15:32 (목)
코레일, 철도역 음악방송 시범운영...지역별, 상황별 맞춤 음악 선곡
코레일, 철도역 음악방송 시범운영...지역별, 상황별 맞춤 음악 선곡
  • 이준호
  • 승인 2019.06.13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부터 서울역, 부산역 등 전국 10개 역에서 운영
사진 = 서울역 맞이방
사진 = 서울역 맞이방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열차를 이용할 때 역에서부터 여행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철도역 음악방송’이 첫 선을 보인다.   

코레일은 14일부터 전국 주요 10개역(서울역, 광명역, 부산역, 신경주역, 광주송정역, 여수EXPO역, 강릉역, 양평역, 논산역, 남원역)에서 역 분위기와 어울리는 음악을 맞이방에 방송하는 서비스를 시범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철도역을 음악이 울려 퍼지는 문화 공간으로 재탄생시켜 고객의 즐거움을 높이기 위해 시행한다. 
    
방송되는 음악은 고객 선호도를 반영한 뉴에이지, 재즈, 클래식 등 안내방송에 지장이 가지 않는 잔잔한 음악이며 시간대와 날씨 등 상황에 맞는 음악이 방송된다.  
  
또한 부산역은 ‘부산 갈매기’, 여수역은 ‘여수 밤바다’를 방송하는 등 각 지역별 특성에 적합한 대표 음악을 선곡해 역에서 틀어주는 지역 맞춤형 음악 방송도 할 예정이다. 
 
명절이나 크리스마스와 같은 특별한 날에는 그 날의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도록 캐롤이나 설날 노래 등도 방송된다.  
 
코레일은 시범운영 기간 동안 고객의 반응과 선호도 등을 조사해  대상역과 음악을 늘려갈 계획이다.    

 

조형익 코레일 여객사업본부장은 “음악방송으로 기차를 타는 설렘을 역에 도착하면서부터 느낄 수 있길 바란다”며 “철도역이 문화가 숨쉬는 공간으로 재탄생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