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4 07:20 (토)
동구, 민선7기 1년 맞아 쓴소리 듣는 자리 마련
동구, 민선7기 1년 맞아 쓴소리 듣는 자리 마련
  • 김시몬 기자
  • 승인 2019.06.24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청년·마을활동가 등과 함께 향후 구정방향 모색하는 토론회 개최
▲ 동명동 푸른마을공동체센터 대회의실에서 민선7기 1년 평가를 위한 ’단소리 쓴소리 토론회’ 개최
[데일리그리드=김시몬 기자] 광주 동구가 24일 동명동 푸른마을공동체센터 대회의실에서 민선7기 1년 평가를 위한 ’단소리 쓴소리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구정자문 및 정책제안기구인 ‘동구발전혁신위원회’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토론회는 기존 공무원들로만 진행해 온 성과위주의 보고가 아닌 문화관광, 민생경제, 도시환경, 복지건강, 자치분권 등 각 분야의 전문가, 마을·청년활동가 등과 함께 구정방향을 모색했다.

구체적으로는 공공성 강화를 위한 민·관협치체계 구축 보건복지통합서비스 개편에 대비한 보건·복지 분야 조직분석·진단 마을자치실현을 위한 마을활동가 양성과정 필요성 등 향후 3년의 구정운영 방향에 대한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토론회 좌장을 맡은 김영집 동구발전혁신위원회 위원장은 “동구발전혁신위원회가 창의적이고 적극적인 자문·제안을 통해 앞으로 3년 구정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임택 동구청장은 “민선7기 1년을 맞아 각 분야 전문가들에게 다양한 정책조언을 듣는 뜻깊은 자리였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공약사항을 점검하고 토론회에서 나온 의견 등을 구정운영에 반영해 이웃이 있는 따뜻한 마을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