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6 16:58 (월)
KT, 5G 고객에 데이터로밍 혜택 강화
KT, 5G 고객에 데이터로밍 혜택 강화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9.07.01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라인업 요금제 상관없이 데이터로밍 무료
185개국에서 10배 빠른 1Mbps 데이터로밍 누릴 수 있어
KT가 5G 선도 주자로서의 자리 매김을 위해 5G 요금제 전 라인업에 대한 데이터로밍 업그레이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KT가 5G 선도 주자로서의 자리 매김을 위해 5G 요금제 전 라인업에 대한 데이터로밍 업그레이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데일리그리드=강성덕 기자] KT(회장 황창규)가 5G 선도 주자로서의 자리 매김을 위해 5G 요금제 전 라인업에 대한 데이터로밍 혜택 강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KT는 지난달 모바일 설문 업체 ‘두잇서베이’가 진행한 ‘5G 인식 및 사용 관련 조사’에서 5G 통신사로 선택하고 싶은 통신사 1위에 이름을 올렸다. 고객들이 KT를 선택한 이유는 국내외 데이터 무제한을 누릴 수 있는 5G 요금제 때문이었다. 이러한 고객들의 선호에 화답하고 5G 시장 선도를 공고히 하기 위해 이번 프로모션을 준비했다.

5G 슈퍼플랜 스페셜·베이직 이용 고객은 12월 31일까지 전세계 185개국에서 최대 1Mbps로 강화된 데이터로밍 혜택을 무제한으로 누릴 수 있다.

 

1Mbps는 기본 혜택에 비해 10배 빠른 속도로 검색 및 이미지 로딩 등의 인터넷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는 지난 6월 1일부터 미국·중국·일본 방문고객 대상으로 진행되던 프로모션을 강화해 적용국가를 확대하고 프로모션 기간을 연말까지로 연장한 것이다.

5G 슈퍼플랜(프리미엄·스페셜·베이직)은 국내 통신사 요금제 중 유일하게 데이터로밍 혜택을 포함하고 있어, 별도로 신청하지 않아도 데이터로밍 혜택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기존 데이터로밍 혜택이 포함되지 않았던 ‘5G 슬림’ 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도 12월 31일까지 ‘데이터로밍 하루종일 톡’ 요금제를 무료로 신청할 수 있다. 해당 요금제는 하루 3,300원에 전세계 180개국에서 최대 200Kbps 속도를 무제한 즐길 수 있는 요금제이다. 해당 요금제는 KT홈페이지와 로밍센터를 통하여 신청 가능하다. 더하여 기존 진행중인 미·중·일 로밍통화 30분 무료 혜택 또한 8월 31일까지 계속된다.

KT 5G 사업본부장 박현진 상무는 “해외 여행 시즌을 맞이해 KT 5G의 차별화 혜택인 데이터로밍 무제한을 강화해 모든 5G 고객이 해외에서도 끊김 없는 데이터 사용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며, “향후 고객이 체감 할 수 있는 5G혜택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슈퍼플랜 프리미엄’ 요금제는 해외에서도 최대 3Mbps의 속도로 데이터로밍을 무제한으로 이용할 수 있다. 이는 HD(고화질)급 영상을 불편 없이 즐길 수 있는 속도다. ‘슈퍼플랜 스페셜·베이직’ 요금제는 카카오 톡 등 메신저 서비스를 원활히 이용할 수 있도록 최대 100Kbps 속도의 데이터로밍 혜택을 기본 제공한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