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4 21:48 (월)
제7회 직지소설문학상 공모
제7회 직지소설문학상 공모
  • 이태한 기자
  • 승인 2019.07.01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지와 청주를 소재로 한 소설
▲ 청주시

[데일리그리드=이태한 기자] 청주시는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인‘직지’의 창조적 가치를 널리 알리고 문학인구의 확산을 위해 직지와 청주 그리고 인쇄문화를 소재로 한 직지소설문학작품을 공모해 발굴 시상한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은 직지소설문학상 공모는 7월 1일부터 31일까지 단편·중편·장편을 대상으로 한다.

전문가 심사를 거쳐 수상자 대상 1명에게는 상금 2,000만 원과 상패가 최우수상 1명에게는 상금 500만원과 상패가 우수상 1명에게는 상금 300만원과 상패가 주어진다.

 

이를 위해 한국소설가협회는 이달 말까지 우편(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12. 한신빌딩 302호 〔한국소설가협회〕 또는 직접 접수를 받는다. 단, 우편 접수일 경우 7월 31일자 우체국 소인 유효하고 직접 접수일 경우 7월 31일 오후 4시까지만 응모가 가능하다.

응모 작품은 미발표작이어야 한다.

수상작은 예심·본심을 거쳐 결정되며, 선정 결과는 8월 중순경 발표된다.

박물관 관계자는 “직지와 청주를 널리 알리는 직지소설문학상이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도 직지소설문학상을 통해 직지의 창조적 가치를 널리 확산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역대 직지소설문학상 수상자는 2013년 제1회 김미수 소설가, 2014년 제2회 김명희 소설가, 2015년 제3회 이강홍 소설가, 2016년 제4회 문호성 소설가’), 2017년 제5회 손정모 소설가, 2018년 제6회 송주성 소설가 등이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소설가협회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