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5 13:20 (일)
윤소하 의원, 협박편지 보낸 '태극기 자결단'
윤소하 의원, 협박편지 보낸 '태극기 자결단'
  • 정세연
  • 승인 2019.07.04 0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소하 의원실에 배달된 택배 (사진= 윤소하 의원실, 연합뉴스 제공)
윤소하 의원실에 배달된 택배 (사진= 윤소하 의원실, 연합뉴스 제공)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윤소하 의원이 흉기와 협박편지, 죽은 새가 담긴 택배를 받아 충격을 주고 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와 국회 관계자 등에 따르면 3일 오후 6시경 정의당 윤소하 의원실에서 흉기와 부패한 새 사체, 협박편지가 담긴 정체불명의 택배가 발견됐다고 밝혔다.

협박편지는 자신을 '태극기 자결단'이라고 밝히고 윤의원을 '민주당 2중대 앞잡이'라고 비난했다. 또 '너는 우리 사정권에 있다'는 협박성 메시지도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

 

국회 관계자는 "쌓아 둔 택배에서 냄새가 너무 심하게 나 열어 보니 죽은 새와 커터칼, 편지가 나왔다"며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감식반을 보내 문제의 택배를 회수하고 발신인을 추적하고 있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