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3 22:20 (월)
경상남도, 여름철 태풍·집중호우 대비 재해위험 취약 현장 점검
경상남도, 여름철 태풍·집중호우 대비 재해위험 취약 현장 점검
  • 최효정 기자
  • 승인 2019.07.04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호 행정부지사, 4일 산청군 적벽산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현장 방문
▲ 경상남도
[데일리그리드=최효정 기자] 박성호 경상남도 행정부지사가 4일 산청군 신안면에 위치한 적벽산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을 방문해 여름철 재난대비 상황을 점검했다.

산청군 신안면 하정리에 위치한 적벽산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정비사업은 도로 비탈면으로부터 낙석이 잦아 인명피해 등이 우려되는 지역으로 이를 해소하기 위해 위험사면 연장 934m, 면적 76,000㎡를 정비하는 사업으로 2021년 6월 완공예정이다.

박성호 부지사는 사업시행자, 현장소장, 감리단 등 관계자에게 “장마 및 태풍 등 재해에 대한 사전 대비를 통해 도민들의 인명과 재산피해가 없도록 조속한 공사 마무리에 최선을 다해달라” 당부했다.

한편, 경남도는 우기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급경사지 낙석·붕괴 등 사고에 대처하기 위해 지난 5월 17일부터 28일까지 46개소에 대해 점검을 완료했고, 안전대진단 점검결과 위험요소가 예상되는 붕괴위험지역 급경사지 213개소에 대해 추가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또한 재해예방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재해예방사업 527개소 중 344개소의 공사를 완료했고, 현재 75개소에서 공사가 진행 중이다. 앞으로 108개소에 대한 공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경남도 관계자는 “5월 15일부터 여름철 자연재난에 대비해 사전 점검을 완료했지만, 6월부터 각종 대형 사업장 및 재해 취약시설에 대한 재점검을 통해, 올해 여름에도 도민의 인명과 재산피해가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