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21 16:20 (일)
윤석열 인사청문회, 오늘 핵심 이슈는?
윤석열 인사청문회, 오늘 핵심 이슈는?
  • 정세연
  • 승인 2019.07.08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사진= 연합뉴스 제공)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사진= 연합뉴스 제공)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8일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 청문회 핵심 이슈에 대해 여야의 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청문회의 핵심 이슈는 ▲ 전 용산세무서장 뇌물수수 사건 개입 의혹 ▲ 장모의 사기 사건 연루 의혹 등 윤 후보자의 신상 문제 ▲ 검찰 개혁 이슈 등이다.

한국당 의원들은 먼저 윤대진 법무부 검찰국장의 친형인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의 뇌물수수 사건을 정조준했다. 한국당 의원들은 이 사건에서 윤 씨가 무혐의 처분을 받은 배경에 윤 후보자가 있는 게 아니냐는 의심하고 있다. 특히 윤 씨가 수사를 받는 과정에서 윤 후보자로부터 대검 중수부 출신 이남석 변호사를 소개받은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은 과거 법무부 장관을 맡은 황교안 대표를 증인으로 불러야 한다고 맞섰다.

한국당은 윤 후보자의 장모인 최 모 씨가 사기 사건, 의료법 위반 사건, 동업자에 대한 무고죄 고소 관련 의혹 등 3건에 연루돼 있다고 의심하고 있으며 이들 3건의 사건에서 최씨의 범죄 혐의가 명백한 데도 최씨가 처벌받지 않았다는 점을 문제 삼고 있다.

민주당과 민주평화당 등은 지난 2013년 황교안 한국당 대표가 법무부 장관으로 있으면서 국가정보원 대선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수사 외압을 가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공세를 폈다. 윤 후보자는 같은 해 국정감사에 출석해 댓글조작 사건 수사 외압과 관련해 "황교안 장관도 무관하지 않다"고 밝힌 바 있다.

또한 문재인 정부의 핵심 국정과제인 검찰 개혁 역시 이번 청문회의 핵심 이슈로 여야는 윤 후보자를 상대로 검경수사권 조정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등 검찰개혁 이슈에 대해 집중적으로 질의할 것으로 보인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