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4 22:20 (월)
금천구, 청소년 건강성장 프로젝트 실시

노익희의 노익희칼럼

BUK인재교육원 | 노익희 선임기자는 30여년간 신문편집과 취재활동을 해온 베테랑 기자로 정치, 경제, 교육, 사...

금천구, 청소년 건강성장 프로젝트 실시
  • 노익희
  • 승인 2019.07.10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일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가운데)이 ‘서울형 건강증진학교’ 시범운영 학교인 금천구 정심초등학교를 방문해 아이들과 아침간식을 먹으며 이야기 나누고 있다.
지난 8일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가운데)이 ‘서울형 건강증진학교’ 시범운영 학교인 금천구 정심초등학교를 방문해 아이들과 아침간식을 먹으며 이야기 나누고 있다.

[데일리그리드=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오는 10월까지 가산초등학교와 정심초등학교 전교생 600여명을 대상으로 ‘서울형 건강증진학교’를 시범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건강증진학교’는 아침 먹는 습관으로 어린이 스스로 건강한 식생활을 실천하고, 나아가 비만 및 만성질환 예방을 통해 건강한 성장을 효과적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앞서 구는 2019년 서울형 건강증진학교 사업 공모를 통해 사업비 2억 원을 확보하고,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학교별 전담코디 1명과 지역 주민들로 구성된 신체활동리더 6명을 배치했다.

 

아침에 학생이 운동장과 체육관에서 운동을 하도록 한 후 과일, 빵 등 아침 건강식을 제공하는 ‘아침건강교실’을 비롯해 전담 코디네이터를 통한 ‘개인별 건강측정 및 상담’, 체력향상과 식생활 개선을 위한 ‘통합 건강증진프로그램’, ‘학부모 참여 건강관리프로그램’ 등을 통해 학생들의 건강관리를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특히, 전문업체를 선정해 아이들에게 매일아침 과일, 고구마, 밤, 치즈, 요구르트, 샐러드, 빵 등 신선하고 안전한 아침 건강식을 제공한다. 모든 어린이가 안전하고 불편함 없이 참여할 수 있도록 식품알레르기 여부를 사전 조사해 대체식을 제공하는 등 매일 모니터링을 통해 식단을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구는 향후 비만, 체력, 영양 등 건강 관련 지표와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청소년 건강 데이터베이스(DB)를 구축하고, 체계적이고 확산 가능한 표준화 모형을 만들어 나갈 방침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