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6 16:58 (월)
[태풍] 제5호 태풍 '다나스', 진로 수정...속도도 빨라져
[태풍] 제5호 태풍 '다나스', 진로 수정...속도도 빨라져
  • 정세연
  • 승인 2019.07.17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기상청
사진= 기상청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당초 21일께 서해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진로가 좀 더 동쪽으로 치우치고 속도도 빨라질 것으로 기상청은 보고 있다.

17일 기상청에 따르면 다나스는 이날 오후 3시 현재 대만 타이베이 동남동쪽 약 110㎞ 해상에서 북북동쪽으로 시속 15㎞로 이동 중이다.

필리핀 부근에서 다나스의 상·하층이 분리되고 강도도 약해져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 기류의 영향을 많이 받게 됐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다나스는 19일 오후 3시께 제주도 서귀포 서남서쪽 약 280㎞ 해상을 지나 동해를 통과할 전망이다.

기상청은 "오늘 밤까지 태풍의 강도와 경로가 더 확인돼야 한다"며 "태풍의 지속 여부, 강도, 경로 등은 내일 오전이 되면 더 명확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정확한 경로와는 상관없이) 다나스에 의해 유입되는 많은 열대 수증기로 인해 19∼22일 많은 장맛비가 변칙적으로 내리겠다"고 예상했다.

북상 중인 장마전선에 다나스의 영향이 더해져 많은 비가 올 수 있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