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0:20 (목)
삼척시, 횡단보도 안전의자 설치로 시민 안전 지킨다
삼척시, 횡단보도 안전의자 설치로 시민 안전 지킨다
  • 장영신 기자
  • 승인 2019.08.0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삼척시, 횡단보도 안전의자 설치로 시민 안전 지킨다
[데일리그리드=장영신 기자] 삼척시가 노인, 어린이, 임산부 등 교통약자의 안전사고 예방 및 편의성 증진을 위하여, 관내 시가지 횡단보도 신호등 주변에 ‘횡단보도 안전의자’ 설치를 완료했다.

시는 사업비 9백만 원을 투입하여 시청 앞 사거리 횡단보도, 홈플러스 앞 횡단보도 등 교차로 신호가 길거나 보행량이 많은 횡단보도 11개소에 53개의 안전의자 를 설치함으로써, 노약자뿐만 아니라 보행이 불편한 어린이, 임산부 등 교통약자가 잠시 쉬어갈 수 있도록 했다.

횡단보도 신호등주 및 그늘막 기둥을 활용한 ‘횡단보도 안전의자’는 다른 보행자들에게 지장을 주지 않도록 평상시에는 접혀있으며 사용 시 의자를 당겨 펴서 앉을 수 있는 접이식 의자이다.

시는 향후 횡단보도 안전의자의 이용률, 시민들의 호응도 등을 다각적으로 분석하여 점진적으로 확대 설치한다는 방침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횡단보도 안전의자가 어르신 등 교통약자들이 신호를 기다리며 잠시 쉬어갈 수 있는 휴식처로 기능할 뿐만 아니라, 교통 안전장치로써 시민안전지킴이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