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1 11:04 (수)
김관영 국회의원, 군산 지역 추경예산 320억 확보
김관영 국회의원, 군산 지역 추경예산 320억 확보
  • 김선근 기자
  • 승인 2019.08.13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관영 국회의원.
김관영 국회의원.

[데일리그리드=김선근 기자] 지역 사무실까지 찾아오기 어려운 지역주민들의 고충을 직접 찾아가 듣고 소통할 수 있는 찾아가는 이동고충상담소 운영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김관영 의원(바른미래당, 군산)이 군산지역 경제회복 대책으로 320억5000만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우여곡절 끝에 국회를 통과한 추가경정예산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고용위기지역 맞춤형 희망근로 지원 사업 예산으로 55억원과 위기대응지역 기업 비즈니스센터 운영 예산 5억원 그리고 하수관로 정비사업 예산으로 10억원 등 새만금 신항만 건설 사업에도 추경 243억원을 추가로 확보 했다.

김관영 의원의 찾아가는 이동고충상담소가 운영 되는 동안 많은 주민들이 찾아와 생생한 의견과 고충을 전했으며 김 의원은 추경 예산 320억 확보가 꼭 필요한 일이라 생각해 이를 토대로 최근 군산지역을 위한 추경예산 320억원을 확보하는 돼 성공했다.

 

이번에 확보된 추경예산은 군산 도시정비와 복지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김관영 의원은 군산 2선의원으로 지지도가 두텁다.

특히 당내에서 최근 바른미래당 원내 대표직에서 내려왔음에도 불구하고 곧 최고위원으로 복귀를 앞두었다는 이야기가 공공연히 나오고 있다.

찾아가는 이동고충상담소를 비롯해 직접 주민들을 만나 고충 등을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김관영 의원에 대한 군산시민의 신뢰도가 높다.

김 의원이 직접 발로 뛰며 찾아가는 고충상담은 매월 둘째, 넷째 주 토요일 나운동 지역사무실에서 ‘민원인의 날’을 정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단 한번도 일정을 거르지 않았다는 부분이 군산시민의 신뢰를 얻은 포인트이다.

이번 추경에서 의미있는 예산확보가 이뤄진 덕분에 의원사무실에 문의전화가 끊이질 않을 만큼 군산시민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찾아가는 이동고충상담소'는 앞으로도 호응도가 높아질 전망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