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1 22:39 (수)
"옳은 것만 먹인다" 남양유업 '옳은맘 서포터즈' 발족
"옳은 것만 먹인다" 남양유업 '옳은맘 서포터즈' 발족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9.08.13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 2주간 1천 여명 지원자 중 최종 50명 선발해 직접 체험
남양유업이 본사 1964빌딩 대강당에서 옳은맘 서포터즈 3기를 발족했다.(사진 남양유업 제공)
남양유업이 본사 1964빌딩 대강당에서 옳은맘 서포터즈 3기를 발족했다.(사진 남양유업 제공)

[데일리그리드] 남양유업(회장 홍원식)이 지난 8일 본사 1964빌딩 대강당에서 옳은 유기농의 바르고 건강한 아기 먹거리 전도사 '옳은맘 서포터즈' 3기를 발족했다.

‘옳은맘 서포터즈’는 8월부터 약 4개월 동안 아이에게 바르고 건강한 것만 먹이고 싶은 ‘옳은’ 유기농의 품질 철학을 고객 입장에서 직접 체험해보고 그 우수성을 알리는 전도사 역할을 한다.

17년 첫 출범 이래, 올해로 3기를 맞이한 ‘옳은맘 서포터즈’는 만 0세~10세 자녀를 둔 육아맘을 대상으로 7월 중순부터 약 2주간 1천 여명 지원자 중 최종 50명이 선발됐다.

 

이들은 ▲옳은 유기농 디저트 만들기 ▲ CGV 문화강연 참여 ▲남양유업 공장견학 ▲동물복지 인증목장 견학 등 다양한 체험활동 기회를 갖는다.

남양유업 ‘옳은 유기농 우유’ 브랜드를 연구 개발한 선임연구원은 "옳은 유기농 우유는 특허 받은 ICT 기술 Live-Care로 젖소의 질병 징후까지 철저하게 관리한 건강한 원유로 만들어진다"며 "대한민국 1% 동물복지인증 목장, 천연 DHA 아인슈타인 원유, 국내·국제 유기농 인증 등 아기 맞춤형 프리미엄 우유인 ‘옳은 유기농 우유’ 가 더 많이 알려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남양유업 마케팅전략 실장은 “아이에게 바르고 건강한 것만 먹이고 싶은 옳은 유기농의 마음을 알리는 데 ‘옳은 맘’ 서포터즈가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양유업 디지털 마케팅 관계자는 “4개월간의 옳은맘 서포터즈 활동을 적극 지원해 고객의 마음을 이해하고 소통하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광복절 74주년 숨은 영웅들의 옳은정신과 뜻을 기억하기 위해 남양유업 SNS 계정에 나라사랑 댓글 응모 이벤트를 진행중이다”면서, “13일부터 4일간 진행되는 옳은 정신 이벤트에 고객님들의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