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1 22:20 (월)
금천구, 자치분권대학 금천캠퍼스 전문교육 과정 '스웨덴 학교' 운영

노익희의 노익희칼럼

BUK인재교육원 | 노익희 선임기자는 30여년간 신문편집과 취재활동을 해온 베테랑 기자로 정치, 경제, 교육, 사...

금천구, 자치분권대학 금천캠퍼스 전문교육 과정 '스웨덴 학교' 운영
  • 노익희
  • 승인 2019.08.14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수요일, 구청 평생학습관에서 진행
지난 2월 서울시청에서 열린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자치분권대학 어워드’에서 금천구가 ‘우수캠퍼스상’을 수상하고 유성훈 구청장(사진 가운데)과 담당 공무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월 서울시청에서 열린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 ‘자치분권대학 어워드’에서 금천구가 ‘우수캠퍼스상’을 수상하고 유성훈 구청장(사진 가운데)과 담당 공무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그리드=노익희 선임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2019년 자치분권대학 금천캠퍼스’ 전문교육 과정으로 ‘스웨덴 학교’를 오는 9월 18일부터 10월 30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자치분권대학’은 지방분권을 이해하고 실현하기 위한 인재육성을 목적으로 하는 교육과정으로, 자치분권지방정부협의회에 가입된 40여개 자치단체에서 운영하고 있다. 구는 2017년 기본과정을 시작으로 올해 3년째 자치분권대학을 개설하고 있다.

이번 ‘자치분권대학 금천캠퍼스’는 스웨덴의 선진 복지사례를 통해 우리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진정한 보편적 복지에 대해 알아보는 ‘보편적 복지를 묻다! 스웨덴 학교’로 운영된다.

 

강의는 9월 18일부터 10월 30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금천구청 평생학습관 제1강의실에서 진행된다.

주요내용은 △제1강 ‘국민의 집으로 가는 길을 다시 보다’ △제2강 ‘지역사회에서 함께 돌보는 사회’ △제3강 ‘함께 돌보고 함께 일하는 지속가능한 사회’ △제4강 ‘서로가 서로의 주머니를 채워주는 사회’ △제5강 ‘함께 만들어가는 공생의 도시공간’ △제6강 ‘서로의 다름을 인정하여 하나 되는 사회’ 총 6강으로 구성됐다.

한편, 구는 올해 전국 22개 자치단체캠퍼스를 대상으로 첫 시행된 ‘자치분권대학 어워드’에서 수강생의 적극적인 참여를 이끌어내 교육과정 수료율이 80%를 넘는 등 자치분권 이해의 기반을 탄탄하게 다져왔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아 서울지역에서 유일하게 ‘우수캠퍼스상’을 수상한 바 있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주민이 주인이 되는 진정한 지방자치가 실현되기 위해서는 주민들의 참여와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자치분권에 대한 주민 공감대를 확산하고 지역사회의 리더를 양성하기 위한 이번 교육과정에 주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