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6 11:32 (수)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 부티크 오픈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 부티크 오픈
  • 이준호
  • 승인 2019.08.14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오전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2층에 오픈한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 부티크에서 오픈을 기념해 단독으로 선보이는  총 5억원 상당의 하이엔드 시계들을 소개하고 있다.
14일 오전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2층에 오픈한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 부티크에서 오픈을 기념해 단독으로 선보이는 총 5억원 상당의 하이엔드 시계들을 소개하고 있다.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현대백화점은 무역센터점 2층에 스위스 명품 시계 브랜드 '브레게' 부티크를 오픈한다고 14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브레게' 오픈을 기념해 총 5억원 상당의 하이엔드 시계(2점)를 국내 단독으로 전시 및 판매한다. 전시 제품은 151개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해 태양과 달의 움직임을 표현한 '레인 드 네이플 데이 앤 나이트 8999(2억7,000만원대)'와 43개의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쁘띠 플뢰르(2억6,000만원대)' 등 2종이다. 

아울러, 브레게가 올해 처음 블루 색상의 애나멜 다이얼로 출시한 '클래식 5177 블루 그랑 푀 에나멜(2,900만원대)'과 '클래식 담므 9068(3,200만원대)' 등 2019년 신제품(2종)도 국내 단독으로 전시한다.

 

한편, 이번에 오픈하는 브레게 부티크는 브레게 창립자인 '아브라함 루이 브레게'가 세계 최초로 시계에 도입한 '기요셰' 패턴을 현대적인 감성으로 부티크 인테리어에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