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7 00:41 (화)
금천구, ‘뚝배기보다 장맛’ 프로그램 운영

노익희의 노익희칼럼

BUK인재교육원 | 노익희 선임기자는 30여년간 신문편집과 취재활동을 해온 베테랑 기자로 정치, 경제, 교육, 사...

금천구, ‘뚝배기보다 장맛’ 프로그램 운영
  • 노익희
  • 승인 2019.08.22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입맛… 식생활 개선 프로그램 운영
지난 2월 금천구 보건소 옥상에서 열린 ‘금천 장독대’에 참여한 주민들이 장독대 앞에서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오른쪽 두 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2월 금천구 보건소 옥상에서 열린 ‘금천 장독대’에 참여한 주민들이 장독대 앞에서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오른쪽 두 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데일리그리드=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식생활 개선 프로그램 ‘뚝배기보다 장맛’에 참여할 주민을 오는 23일까지 모집한다.

‘뚝배기보다 장맛’은 미각형성교육 일환으로 우리 고유음식의 기본이 되는 장(醬)을 통해 획일화된 입맛을 변화시키고 건강한 식생활을 되찾자는 취지로 기획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9월 17일, 26일 총 2회,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보건소 4층 보건교육실에서 진행된다.

 

참여자들은 ‘우리나라의 기본 장인 고추장의 역사’, ‘시판되는 고추장과 식품첨가물’, ‘고추장 만들기 실습’, ‘고추장을 활용한 요리’로 이론과 실습을 함께 배운다.

별도 참가비용은 없으며 금천구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모집인원은 한 회에 32명씩 총 64명을 모집한다. 신청은 금천구보건소 건강증진과로 하면 된다.

앞서, 금천구는 건강한 식생활을 배우는 ‘이웃과 함께하는 금천장독대’, 주민이 주도해 전통 장(醬)을 알리는 ‘동네방네 금천장독대’, 취약계층에게 전통 장(醬)을 나누는 ‘금천나눔장독대’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전통 음식의 가치를 되새기고 지속가능한 식생활을 정립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