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20 22:20 (금)
이선호,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 마약 밀반입
이선호,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 마약 밀반입
  • 정세연
  • 승인 2019.09.02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선호씨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이선호씨 (사진= 연합뉴스 자료 사진)

[데일리그리드=정세연 기자] 오늘(2일) 이재현 CJ그룹 회장 장남 이선호 마약 밀반입으로 적발됐다.

인천지검 강력부(김호삼 부장검사)는 2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이선호씨를 수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선호씨는 미국에서 출발한 항공기에 액상 대마 카트리지 수십 개를 항공화물로 숨긴 뒤 전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밀반입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선호씨의 액상 대마 밀반입을 적발한 세관 당국은 그의 신병을 검찰에 인계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한 간이 소변 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선호씨는 이재현 CJ그룹 회장의 장남으로 2013년 CJ제일제당에 입사했다. 이씨는 최근까지 CJ제일제당에서 바이오사업팀 부장으로 근무했다.

jjubika3@sundog.kr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