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9 11:58 (목)
화성소방서, 태풍 ‘링링’ 대비 긴급대응태세 구축
화성소방서, 태풍 ‘링링’ 대비 긴급대응태세 구축
  • 신재철 기자
  • 승인 2019.09.0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화성소방서
사진제공=화성소방서

[데일리그리드=신재철 기자] 화성소방서(서장 장재구)는 9월 5일 태풍 ‘링링’ 북상에 따른 풍수해 피해에 대비해 긴급구조 대응태세를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번 13호 태풍 ‘링링’이 경기도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칠것으로 예상이 되는 가운데 화성소방서는 침수, 산사태, 붕괴 등의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 주의보, 경보 발령 시 비상상황대책반 운영 ▲ 침수에 대비한 수방장비와 구조장비 점검 ▲ 피해 예상지역 순찰 활동 강화 ▲ 긴급 상황 발생 대비 비상소집체계 확립 유관기관 상호협조체계 구축 등 긴급구조 대응태세를 강화하여 태풍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재난에 대비 할 방침이다.

화성소방서는 태풍 및 호우 피해에 대비하기 위해 “기상 정보를 사전에 확인하고, 창문이나 지붕 등 파손 위험이 있는 곳을 미리 고정해 두며, 물가와 산 주변 거주자는 재난 발생 시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도록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장재구 화성소방서장은 “풍수해 등 재난은 무엇보다 사전대비가 중요하고 불가피한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처가 필요하다”며 “태풍으로 시민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비상체계를 강화하는 등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재철 기자 | shinpress76@hanmail.net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