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9 22:44 (월)
야놀자 여행대학,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 수강생 모집...오는 20일까지 신청
야놀자 여행대학,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 수강생 모집...오는 20일까지 신청
  • 이준호
  • 승인 2019.09.11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신만의 여행 설계해 떠나는 국내 최초 시니어 전문 여행교육
- 전문가 교육, 멘토링, 여행 실비 등 전액 무료 지원…20일까지 3개 기수 일괄 모집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 수강생 모집 포스터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 수강생 모집 포스터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야놀자 계열사 여행대학(총장 정상근)이 오는 20일까지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 수강생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국관광협회중앙회 주관의 시니어 꿈꾸는 여행자 과정은 60세 이상 액티브 시니어들을 대상으로 한 국내 최초의 여행문화 교육 프로그램이다. 고령사회로 빠르게 진입하는 한국의 인구 추세에 따라, 시니어의 주체적인 여행을 독려하고자 기획됐다.

이번 과정은 7주에 걸쳐 여행전문가의 실시간 멘토링과 수강생 단체 토의 등으로 진행된다. 이를 통해 자신만의 맞춤형 국내 여행 계획을 수립하고, 직접 여행을 다녀온 후 결과도 공유한다. 강사진으로는 권대욱 ㈜ 휴넷 회장∙청춘합장단 단장, 태원준 여행작가, 이종원 여행작가협회 감사, 윤승철 무인도섬테마연구소 소장, 정상근 여행대학 총장 등 각 분야의 전문가가 참여할 예정이다.

 

이번 모집 기수는 지난 1, 2기의 높은 참여자 만족도를 고려해 기존 서울에서만 진행했던 프로그램을 대전 지역으로 확대 운영한다. 서울 3기는 이달 25일, 4기는 26일, 대전 1기는 27일 개강한다. 60세 이상(1960년 이전 출생자)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지원동기, 참여의지 등을 심사해  기수별 30명 등 총 90명을 선발한다. 신청은 20일 오후 1시까지 시니어트립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합격자는 이달 23일 개별 연락하며, 졸업여행을 포함한 수강료는 전액 무료다.

정상근 여행대학 총장은 “'2018 고령자 통계'에서 고령자가 가장 하고 싶은 활동으로 ‘관광활동’을 꼽은 만큼, 이번 프로그램이 시니어들의 여행 수요를 충족시키는 동시에 국내 여행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남녀노소 누구나 부담 없이 여행의 즐거움을 깨달을 수 있는 다양한 여행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4년 설립된 여행대학은 성숙한 여행문화를 전파하고, 여행가를 양성하는 소셜 플랫폼이다. 전문 여행가들이 자유롭게 강의를 개설하고 수강생들이 원하는 강의를 신청해 듣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지금까지 총 460회 이상 강의를 진행, 3천여 명의 수강생을 배출했다. 최근에는 야놀자의 신개념 숙박 브랜드 ‘헤이’, 레저/액티비티 플랫폼 ‘레저큐’, 소셜액티비티 서비스 ‘프립’ 등과 협업해 일반인들이 부담 없이 참가할 수 있는 1박 2일 버스트립, 원데이클래스 등을 활발히 개설하고 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