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9 22:20 (토)
"너무 어린 여자만 찾아" 양준혁의 여성취향?…"설리가 이상형" 고백도
"너무 어린 여자만 찾아" 양준혁의 여성취향?…"설리가 이상형" 고백도
  • 이지희 기자
  • 승인 2019.09.18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TV조선
사진 = TV조선

양준혁 MBC스포츠 해설위원의 성 스캔들이 폭로된 가운데 과거 양준혁의 여성 취향에 관한 주변인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지난 2012년 2월 방송된 KBS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에 출연한 양준혁의 아버지는 아들의 결혼 문제에 대해 "결혼만큼은 빵점"이라고 불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자기가 나이 많은 줄 모르고 자꾸 나이 적은 여자만 찾는다"며 "어린 여자만 찾으면 안 돼"라고 충고해 시선을 끌었다.

 

비슷한 폭로는 그가 삼성 라이온즈에 있을 때 방송에 함께 출연한 박석민을 통해서도 들을 수 있었다. 그는 "양 선배는 자꾸 어린 여자들하고 결혼하고 싶어한다"며 "자기 나이와 비슷한 나이대를 찾아가시는 게 더 좋지 않을까"라고 일침을 날린 바 있다.

양준혁은 과거 TV조선 '애정통일 남남북녀' 기자간담회에서 "설리를 이상형이라고 말한 이후 많은 오해를 받았다"며 "천만 안티가 그때 생성됐다"고 말해 웃음을 유발하기도 했다.

당시 그는 "실제로 설리랑 친하다. 설리의 어머니가 저와 동갑이다. 친구 딸과 같은 것"이라면서 "어린 여자만 좋아한다는 것은 정말 오해다"라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한편 18일 한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양준혁이 첫 만남부터 구강성교를 요구했다"는 폭로가 게재됐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