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4 10:20 (목)
농협경제지주, 'GAP 실천강화 주간' 운영
농협경제지주, 'GAP 실천강화 주간' 운영
  • 강성덕 기자
  • 승인 2019.10.01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위생수준 향상 및 GAP 인증 내실화 추진
(이미지 농협 제공)
(이미지 농협 제공)

[데일리그리드=강성덕 기자] 농협(회장 김병원) 경제지주는 오는 14일까지 전국GAP생산자협의회(협의회장 최성환, 부산경남화훼농협 조합장)를 중심으로 'GAP 실천강화 주간'을 운영한다.

GAP(Good Agricultural Practices, 농산물 우수관리)란, 농업환경과 농산물에 잔류할 수 있는 농약·중금속·유해 미생물 등 위해요소를 생산, 수확, 유통의 각 단계에서 안전하게 관리하는 제도를 말한다.

이번 캠페인은 평소 세심하게 관리하지 못했던 농장의 위해요소에 대해 농업인 스스로 점검하여 농산물의 위생수준을 높이고 GAP 인증의 내실을 다지기 위해 진행된다.

 

캠페인 기간 동안 전국GAP생산자협의회 회원단체와 농가들은 GAP 기준에 따라 비료, 농약, 토양·용수, 농기구 등 관리사항을 점검하고 평소 미흡할 수 있었던 위해요소 관리수준을 제고하여 GAP 인증 농산물이 안전하게 관리된 농산물임을 증명할 계획이다.

농협은 성공적인 캠페인을 위해 전국 지역농협, 지자체 등에 리플릿, 포스터 등 홍보물을 배포하고, ▲GAP농산물 기획전, ▲GAP 농가교육, ▲캠페인 참여 우수사례 시상, ▲GAP 온라인 이벤트 진행 등을 통해 GAP 제도 활성화와 소비자 인지도 제고에 힘을 더할 계획이다.

농협 김원석 농업경제대표이사는 "생산자 중심의 GAP 인증기준 실천으로 GAP 농산물이 소비자에게 '안전·안심 먹거리'의 대명사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