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0 22:20 (화)
스파오, 착한 소비 위한 ‘리사이클 데님’ 출시
스파오, 착한 소비 위한 ‘리사이클 데님’ 출시
  • 윤정환 기자
  • 승인 2019.10.11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가능한 친환경 패션 선보여
사진=스파오 제공
사진=스파오 제공

[데일리그리드=윤정환 기자] 이랜드월드의 스파오는 지난 7일 토종 SPA 브랜드 중 최초로 리사이클 데님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최근 지속 가능한 친환경 패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스파오도 미래를 위한 착한 소비를 위해 CCS(Content Claim Standard)에 부합된 터키산 ‘Recycle Material’ 원단을 사용한 데님 상품을 출시했다. CCS 기준에 부합하려면 재사용 원단이 5% 이상 사용돼야 한다.
 
‘에코 이노베이션 워싱 데님’은 원단뿐 아니라 워싱 과정에서도 물과 에너지가 절약될 수 있는 기법을 사용한 것으로 ‘나노 버블 테크’를 이용해 최소의 물과 화학약품을 사용한다. 이 기법을 사용하면 물은 95~45%, 화학약품은 80%~20%, 에너지는 70%~30%의 범위 내에서 절감할 수 있다. 

스파오 관계자는 “SPA는 합리적인 가격과 트렌드를 잡는 대신 환경적이지 못하다는 인식을 깨기 위해 리사이클 데님과 에코 이노베이션 워싱에 도전했다”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