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7 22:20 (일)
프로듀스x101 '피디픽' 받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연습생?
프로듀스x101 '피디픽' 받은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연습생?
  • 이지희 기자
  • 승인 2019.10.16 0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MBC
사진 = MBC

MBC 'PD수첩'이 'CJ와 가짜 오디션'이라는 제목으로 Mnet '프로듀스X101'의 문자 투표 조작 논란을 조명한 가운데 이른바 '피디픽'의 대상으로 특정 기획사들의 이름이 등장했다.

15일 방송된 'PD수첩'에서 프로듀스x101의 한 출연자는 현재 송승헌 이광수, 소유, 케이윌 등이 소속된 연예기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를 지목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저희는 보자마자 '이 기획사가 되겠다' 1회 보고 딱 느꼈어요"라고 했으며 그곳이 "스타쉽"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처음부터 분량부터 그 회사 밀어주고 오죽하면 스타쉽 전용, 스타쉽 채널이라고 스타쉽듀스라고 저희 연습생들끼리 그렇게 말했어요."라고 덧붙였다.

스타쉽 외에도 MBK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가 이날 방송에서 '피디픽'을 받은 연습생들이 소속된 기획사로 언급됐다.

이들 기획사들은 지난 1일 경찰이 전격 압수수색을 진행한 바 있다.

한편 '프로듀스X101' 투표 조작 의혹은 마지막 생방송 경연에서 시청자들의 유료 문자 투표 결과 다수에 의해 유력 데뷔 주자로 예상된 연습생들이 탈락하고, 의외의 인물들이 데뷔 조에 포함되면서 제기됐다. 

[오피니언 리더가 만드는 심층뉴스 '데일리썬'] [IT보고서 총집합 '마이닝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