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30 10:20 (수)
프로야구 H2, 2019년 선수카드 업데이트 실시
프로야구 H2, 2019년 선수카드 업데이트 실시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11.12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9년 한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한 569명의 선수카드 영입 가능
‐ 최고 등급 ‘EX카드’로 김하성(키움 히어로즈), 린드블럼(두산 베어스) 선정
사진 = 프로야구 H2가 2019년 선수카드 569명을 업데이트 했다.
사진 = 프로야구 H2가 2019년 선수카드 569명을 업데이트 했다.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주)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NC))의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프로야구 H2’가 12일 2019년 선수카드 569명을 업데이트했다고 밝혔다.

엔씨(NC)는 2019 시즌의 실제 기록을 바탕으로 선수카드 능력치를 설정했다. 이용자는 올해 한국프로야구에서 활약한 선수카드를 영입할 수 있다. 함께 업데이트한 2019년 연도 배지와 브로치(각 6종)를 제작하면 팀 전력을 높일 수 있다.

2019년 선수 중 최고 등급인 ‘EX카드’로는 김하성(키움 히어로즈)과 린드블럼(두산 베어스)가 선정됐다. 성장 잠재력이 높은 ‘포텐셜 카드’로 뽑힌 20명(KIA 김선빈, NC 배재환, KT 주권 등)도 확인할 수 있다.

 

프로야구 H2는 높은 능력치를 보유한 ‘위너스 카드’를 추가했다. 이용자는 지정된 선수카드를 등록해 이만수(삼성, ’87), 이강돈(빙그레, ’90), 최희섭(KIA, ’09), 박정권(SK, ’10) 등의 위너스 등급 선수를 획득할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프로야구 H2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