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1 16:58 (금)
곡성군, 숲 가꾸기 간벌재로 사랑의 땔감 나누기
곡성군, 숲 가꾸기 간벌재로 사랑의 땔감 나누기
  • 이정운
  • 승인 2019.11.13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말까지 취약계층 60가구에 70여 톤 땔감 공급 예정
▲ 숲 가꾸기 간벌재로 사랑의 땔감 나누기
[데일리그리드=이정운] 곡성군이 숲 가꾸기 사업을 통해 얻어진 간벌재를 땔감으로 만들어 동절기 취약계층에게 전달하고 있다.

13일 곡성군은 숲 가꾸기 사업 간벌재를 활용해 1톤 가량의 땔감을 만들어 곡성읍의 한 독거노인 가정에 전달했다. 행사에는 유근기 군수를 비롯한 관계 공무원들이 참석해 덕담과 정을 나눴다. ‘사랑의 땔감 나누기’라는 이름으로 진행되고 있는 이번 행사를 통해 곡성군은 11월말까지 총 60가구에 70여 톤의 땔감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곡성군은 이외에도 예전부터 숲 가꾸기 부산물을 다양하게 활용하고 있다. 지난 9월에는 간벌재를 톱밥으로 만들어 지역의 축산농가 및 과수농가 125개소에 225톤을 공급했다. 이를 통해 농가들은 경영비를 절감할 수 있었다.

군 관계자는 “숲가꾸기사업을 통해 숲을 건강하게 만들고 간벌재를 활용해 지역민에게 땔감과 톱밥을 제공함으로써 겨울철 연료문제 해결 및 농가경영 부담을 감소하는 1석 3조의 효과를 거뒀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