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5 14:14 (화)
LG유플러스-공군사관학교, 5G 기반 ‘스마트 軍’ 육성 위한 MOU 체결
LG유플러스-공군사관학교, 5G 기반 ‘스마트 軍’ 육성 위한 MOU 체결
  • 이준호 기자
  • 승인 2019.12.17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학교 내 전 지역에 5G 네트워크 인프라 조성, ‘스마트 캠퍼스’ 구축 잰걸음
- 무인항공기 교육훈련·비행체 제작 실험·맞춤형 체력관리 등에 5G 접목
- 양 기관, 2020년 말까지 지속 협력 … 국방분야 정보통신기술 공동연구도
사진 =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가운데 좌측)과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가운데 우측)이 서명을 마친 업무협약서를 들고 있는 모습.
사진 =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가운데 좌측)과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가운데 우측)이 서명을 마친 업무협약서를 들고 있는 모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와 공군사관학교(중장 박인호)는 5G 기반의 스마트 캠퍼스를 구축하고, ICT 기술을 접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으로 ‘스마트 軍’ 육성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양 기관은 서울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서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보다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공군장교 양성 환경 구축에 상호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 자리에는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중장)과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을 비롯한 양측 실무진들이 참석해 향후 본 사업 수행을 위한 지원 관계를 정립해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2020년 말까지 ▲5G 네트워크 기반 공군사관학교 스마트 캠퍼스 구축 ▲ICT 신기술을 적용한 사관생도 교육훈련 ▲국방분야 정보통신기술 연구 등을 공동 추진한다.

 

이를 통해 ▲5G 기반 실시간 고화질 영상정보 전송 기술을 적용한 ‘무인항공기(UAS) 임무형 교육훈련’ ▲3D프린터·스캐너 등 비행체·발사체 설계 및 제작 실험 5G 기술을 적용한 ‘창의활동공간(Fabrication Laboratory)’ 구축 ▲다양한 웨어러블(wearable) 기기로 사관생도 신체정보 수집·분석에 기반한 ‘개인별 맞춤형 체력관리’ 등을 고도화 시킨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지난 11월 공군사관학교 캠퍼스 전 지역에 5G 기지국 및 중계기를 구축해 스마트 캠퍼스를 위한 네트워크 인프라 준비를 마쳤다.

박인호 공군사관학교장(중장)은 “공군사관학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급변하는 과학기술과 전장환경 속에서 국가와 군에 헌신할 수 있는 정예 공군장교 양성을 위해 교육체계 개선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LGU+와의 협약 체결이 공사 교육체계 개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택진 LG유플러스 기업부문장(부사장)은 “LG유플러스가 보유한 5G 콘텐츠, 네트워크 경쟁력을 국방분야에도 접목하게 됐다는 데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 공군사관학교와 지속적인 공동연구를 통해 ‘5G 기술 진화’와 ‘스마트 軍 육성’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도록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