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1 09:13 (월)
펄어비스, ‘CES 2020’서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 선보인다
펄어비스, ‘CES 2020’서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 선보인다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1.06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T 기술 협업 통해 모바일 스트리밍의 첫 선을 검은사막 모바일이 열어
- CES 2020 SK 전시관에서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체험 가능
- 저사양 디바이스에서도 완성도 높은 게임 즐길 수 있어
사진 = 검은사막 모바일을 즐기고 있는 해외 이용자들
사진 = 검은사막 모바일을 즐기고 있는 해외 이용자들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오는 7일부터 열리는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20’에서 ‘검은사막 모바일’의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펄어비스는 SKT의 주요 파트너로 CES에 참여한다. 관람객들은 SK 공동 전시관에서 SKT의 Watch&Play를 통해 검은사막 모바일의 스트리밍을 체험해 볼 수 있다.

SKT와 기술 협업을 통해 모바일 to 모바일 스트리밍의 첫 선을 검은사막 모바일이 열게 됐다. 저사양 디바이스에서도 완성도 높은 게임 퀄리티와 최고 수준의 그래픽을 자랑하는 검은사막 모바일을 즐길 수 있다.

 

펄어비스는 지난 9월, SKT와 MS의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 공동사업 간담회에서 검은사막을 MS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 ‘엑스클라우드’ 게임으로 처음 공개한 바 있다.

김경만 펄어비스 CBO (최고사업책임자)는 “클라우드 및 스트리밍 기술 관련해서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업하고 있다”며 “이번 검은사막 모바일 스트리밍 시연을 통해 로우 앤드 디바이스 시장에서도 많은 이용자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지난 해 12월, 영어를 비롯한 7개 언어로 150 여개국에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했다. 사전 예약자 450만명을 돌파하는 등 큰 인기를 얻으며 안정적인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