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2 16:20 (토)
한국마사회, ‘마이카드 앱’서 건전한 경마문화 조성
한국마사회, ‘마이카드 앱’서 건전한 경마문화 조성
  • 윤정환 기자
  • 승인 2020.01.18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베팅 몰입 예방 기능 추가...자가진단 과몰입 방지
사진=마이카드 베팅몰입 예방기능 의무시행 포스터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경마 과몰입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이용자 보호에 앞장서기 위해 마이카드 앱에 베팅금액 상한 설정, 자가진단 기능 등을 추가해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는 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마이카드는 경주정보나 좌석 예매, 발권 등을 통합적으로 이용하며 모바일로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는 앱이다.

지난 11월에 추가된 해당 기능은 마이카드 앱을 설치하고 실행하면 자동으로 경주 당 베팅 금액 한도 설정 및 과몰입 자가 진단 설문을 진행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상한선 설정 및 자가 진단은 분기별로 의무 시행되며 고객이 두 항목 설정을 완료하지 않으면 마이카드 앱을 이용할 수 없다.

 

한국마사회는 지난 11월 해당 기능이 처음 업데이트 된 이후 2개월 만에 약 10만 명 이상의 고객이 참여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베팅 과몰입 등 부작용 최소화를 위한 고객 보호 장치를 시행체 스스로 마련하고 마이카드 앱으로 건전하게 경마를 즐길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또한 ‘베팅 과몰입 예방’ 메뉴를 홈 화면에 신설하여 이용 고객이 언제든지 편리하게 상한선 설정 및 자가 진단을 할 수 있도록 접근성을 개선했다.  

한국마사회는 해당 기능을 고객 스스로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마이카드 앱을 비롯하여 홈페이지, 경마 방송 등을 활용해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매 분기별 첫 번째 경마일을 기준으로 집중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한국마사회 김형권 사업기획처장은 “마이카드 앱을 이용하는 고객 스스로 부작용이나 과몰입을 사전에 방지하고 자가 진단을 할 수 있도록 해당 기능을 신설했다.”며 “이용자 보호 측면에서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예방 기능의 활용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