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13 07:20 (월)
골프존카운티, ‘아트밸리CC’ 인수해 대중제 골프장 전환 운영 시행
골프존카운티, ‘아트밸리CC’ 인수해 대중제 골프장 전환 운영 시행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2.0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아트밸리CC 전경
사진 = 아트밸리CC 전경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골프코스 토탈 서비스 기업 ㈜골프존카운티(대표이사 서상현)가 지난 20일 충청북도 진천군 ‘아트밸리CC’ 인수를 확정, 채무 변제를 완료하고 지난 4일부터 대중제 골프장(27홀)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앞서, 골프존카운티는 ‘남양레저 변경회생계획안’에 대한 관계인 집회에서 높은 동의율(주주 96%, 채권자 97%)을 얻었으며 지난 20일 청주지방법원에서의 인가 결정을 통해 남양레저 지분 100% 확보를 완료했다.

‘아트밸리CC’는 수도권 및 충북 지역의 고객에게 접근성이 좋으며, 천혜의 자연을 최대한 살려 조성돼 있다. 계곡에서 시작된 작은 개천이 코스를 따라 흘러 자연의 생생한 아름다움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으며, 기존 지형을 코스에 접목한 수준 높은 코스설계를 통해 매 홀 새로움을 느낄 수 있는 명문 골프장으로 꼽힌다.

 

서상현 골프존카운티 대표는 “’아트밸리CC’ 인수 및 대중제 전환을 기점 삼아 많은 골퍼분들이 더욱 저렴하고 편하게 골프 라운드를 즐길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 골프존카운티의 뛰어난 코스 관리 기술과 IT 기술 등을 도입해 국내에서 최고로 꼽히는 골프장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골프존카운티는 지난해에만 6개의 골프장(△2월: 골프존카운티 사천 △7월: 골프존카운티 무주 △11월: 골프존카운티 화랑, 레이크힐스 경남, 한림용인, 한림안성)의 인수 및 임차 운영 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번 아트밸리CC 인수까지 성공하며 규모를 확장해가고 있다. 이를 통해 골프존카운티는 국내외 19개소 골프장(국내 16개소 국외 3개소) 387홀(국내 333홀 국외 54홀)을 관리 및 운영하는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규모 골프코스 체인 기업으로서의 입지와 경쟁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