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30 02:22 (토)
KB증권,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 오픈
KB증권,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 오픈
  • 김호성 기자
  • 승인 2020.02.07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오픈트레이드' 쉽고 빠른 증권계좌 개설 서비스 제공
사진 =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 오픈(사진제공=KB증권)
사진 =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 오픈(사진제공=KB증권)

[데일리그리드=김호성 기자] KB증권은 7일 크라우드펀딩플랫폼 오픈트레이드㈜에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진행된 양사의 전략적업무제휴(MOU) 체결 이후 한달 여 만이다. 

KB증권의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 오픈에 따라 고객들은 오픈트레이드㈜ 홈페이지에서 KB증권 계좌를 개설 후 비상장 주식 입고까지 더욱 쉽고 빠르게 진행할 수 있게 됐다. 양 사는 앞으로도 스타트업 및 비상장기업 투자의 대중화를 위해 핀테크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협업을 지속적으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오픈트레이드㈜는 2012년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국내에 처음으로 선보이며 출범한 업체로 유망한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이를 성장시켜 넥스트 유니콘으로 키워나가는 ‘원스톱 플랫폼’을 지향한다. 

현재까지 오픈트레이드를 통해 펀딩 된 기업은 총 87개로 펀딩 금액은 총 126억원, 펀딩한 개인투자자는 총 6만여명에 달한다. 실제 오픈트레이드를 통해 펀딩을 받았던 인플루언서 마케팅 기업인 ‘옐로스토리(現 레뷰코퍼레이션)’ 등은 비교적 높은 수익률을 기록 한 바 있다.

박정림 사장은 “크라우드펀딩 시장의 저변을 넓히고 투자 편의성을 강화하는 등 디지털 시대 고객들의 금융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오픈트레이드㈜ 비대면 계좌개설서비스를 오픈하게 됐다” 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새로운 투자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창의적 아이템을 보유한 초기기업에게는 자금 조달의 순기능을 할 수 있는 크라우드 펀딩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KB증권은 OPEN-API 기반 디지털채널 확대 전략의 일환으로 디셈버·쿼터백 등 로보어드바이저사와의 비대면 투자일임서비스 출시, 종합자산관리 앱 ‘뱅큐’에 펀드케어서비스 오픈 등 핀테크사와의 오픈 생태계 구축을 위한 다양한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크라우드펀딩은 원금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며, 비대면 계좌개설 관련 기타 상세한 내용은 KB증권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