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4 19:20 (토)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의 현명한 결단..."3일간 전사 유급휴가"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의 현명한 결단..."3일간 전사 유급휴가"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2.26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에 확대를 막기위한 김택진 대표의 통큰 결단에 직원들 호응 높아
사진 = 엔씨소프트 CI
사진 = 엔씨소프트 CI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국내 대형 게임사인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이후 게임업계로는 최초,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유급 특별휴가를 결정했다.

게임업계에 따르면 엔씨소프트는 오는 27일부터 3월 2일까지 특별휴가를 진행하며 임신한 여직원들을 대상으로는 20일의 유급 특별휴가를 추가 부여한다. 

휴가 후 직원들의 출근시간도 조정되며 당초 오전 7시부터 10시까지 운영됐던 유연 출퇴근제의 출근 시간을 오전 7시부터 11시로 1시간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엔씨소프트는 출근시간 조정 및 유급휴가 이외에도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 현재 '사옥 출입 위생관리 강화를 위한 체온체크 및 손소독 후 출입', '체온계-손소독제-마스크 등 사내배치', '사내 피트니스, 스파 등 다중 이용 시설 운영 중단' 등의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