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9 22:20 (목)
제주신라호텔, '신라 포 유' 패키지 선보여
제주신라호텔, '신라 포 유' 패키지 선보여
  • 김수빈 기자
  • 승인 2020.03.18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유의 숲' 등 제주의 자연에서 활기찬 시간…저녁은 '해신탕'으로 몸보신
사진 = 신라호텔 '치유의 숲'
사진 = 신라호텔 '치유의 숲'

[데일리그리드=김수빈 기자] 제주신라호텔은 트레킹을 하면서 활기찬 시간을 보내고 피톤치드 삼림욕을 통한 심신회복을 하는 등 자연을 즐길 수 있는 패키지 '신라 포 유'를 출시했다.

비대면 서비스인 '언택트'가 대세를 이루는 가운데, '집콕' 대신 사람이 없는 자연으로 나가 활동적인 시간을 보낸 후 건강 식단을 통해 힐링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제주신라호텔 '신라 포 유 프리미엄' 패키지로 투숙하면 봄기운 가득한 '치유의 숲'을 트레킹 후 저녁식사로 원기 회복을 돕는 대표 건강식 '표고버섯 해신탕'을 먹으면서 하루를 마무리 하는 '웰니스(wellness)' 여행을 즐길 수 있다.

 

'치유의 숲'은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해 도시인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곳으로,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 증진을 목적으로 산림의 다양한 환경요소를 활용할 수 있도록 조성한 산림이다. 특히 사전예약제로 1일 수용인원을 관리하고 있어 한적한 분위기 속에 산림욕을 즐길 수 있다.

'신라 포 유 프리미엄' 패키지 이용객은 특별히 준비된 차량을 타고 제주신라호텔 인근에 위치한 '치유의 숲'으로 이동하게 된다. 레저 전문가(G.A.O.) 직원이 동행하며 연둣빛으로 가득한 숲과 신선한 공기를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안내한다.

야외 활동을 통해 활기찬 시간을 보낸 후 호텔로 돌아와서는 보양식을 먹을 수 있다.

면역력 향상을 돕는 것으로 알려진 제주산 표고버섯을 메인으로 전복과 소고기 등 원기를 북돋아 줄 각종 보양 재료가 들어간 '표고버섯 해신탕'을 한식당 '천지'에서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든든한 보양식으로 저녁식사를 즐긴 후, 쏟아지는 달빛 아래 높게 솟은 야자수와 조경이 어우러진 숨비정원을 산책하거나 야외 온수풀과 자쿠지에서 몸을 녹이며 여행의 피로를 말끔히 씻어낼 수 있다.

패키지에 포함된 조식의 경우, 룸서비스로 변경하거나 여유롭게 늦잠을 자고 중식 뷔페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몸과 마음까지 힐링하는 봄 여행을 선물해 줄 '신라 포 유 프리미엄' 패키지는 산 전망 스탠다드 객실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조식 또는 중식 2인(박당) △G.A.O. 힐링 트레킹&디너 2인(투숙중 1회) △김포공항 인근 무료 주차 서비스 △올래바 프라이빗 체크인 서비스(12~16시) △신라 에코백 1개 △레이트 체크아웃 서비스(14시) △세탁 서비스 50% 할인이 기본 특전으로 제공된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