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6 07:20 (토)
애플, 아이폰12 출시연기 가능성 높아
애플, 아이폰12 출시연기 가능성 높아
  • 이준호 기자
  • 승인 2020.03.26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출시 맞추기 어려워...10~11월 출시 가능성
사진 =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12 출시 연기 가능성이 제기됐다.(뉴스1 제공)
사진 =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12 출시 연기 가능성이 제기됐다.(뉴스1 제공)

[데일리그리드=이준호 기자] 애플의 중국 출장 금지로 최종 디자인 승인이 늦춰지면서 아이폰12 출시가 연기될 것이라는 가능성이 제기됐다. 

유튜브 IT전문 채널 '프론트페이지테크'를 운영 중인 존 프로서 기술 애널리스트는 지난 24일(현지시간) 트위터를 통해 "애플의 공급망이 향상되고는 있지만 아이폰 12의 출시는 여전히 연기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그는 "애플 경영진이 중국에 방문해 최종 디자인을 결정하고 시제품을 선보여야 하지만 여행 금지 조치로 인해 최종 디자인 결정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애플이 5월부터 아이폰12의 대량생산을 시작할 예정이지만 9월 출시에 맞춰 준비하기는 힘들고 10월이나 11월에 출시될 것"이라고 전했다.

 

반면 아이폰 생산업체인 폭스콘은 중국에서 최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증가세가 주춤하면서 채용 목표를 달성하고 아이폰12의 대량 생산 준비를 마쳤음을 시사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여러 외신은 폭스콘의 주장에 현실화 가능성은 낮다고 보도했다. 애플은 코로나19 사태의 확산으로 스마트폰 수요가 위축되고 제품 개발 일정이 불확실해졌으며, 예정대로 9월에 출시할 경우 수요가 저조할 것이란 우려가 나와 내부적으로 아이폰12의 출시 연기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이유이다.

한편 애플은 5월경 신제품 출시 일정과 관련한 최종 결정을 내릴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