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6 22:20 (토)
상상인그룹, ‘착한상상인 소비자 운동’ 전개
상상인그룹, ‘착한상상인 소비자 운동’ 전개
  • 이태한 기자
  • 승인 2020.04.07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코로나19 여파 경제적 어려움 겪는 가계, 지역 소상공업체 지원 목적
- 4억원 상당 지역화폐 선결제, 재방문 약속… 소상공인연합회 제안 동참 기업 1호
- 그룹 차원 국가적 재난 극복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 활동 실천
사진 = 유준원 상상인그룹 대표 (상상인그룹 제공)
사진 = 유준원 상상인그룹 대표 (상상인그룹 제공)

[데일리그리드=이태한 기자] 상상인그룹은 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가계와 지역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착한상상인 소비자 운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착한상상인 소비자 운동’은 상상인그룹 임직원과 가족들이 거주 지역 재래시장, 단골 식당 등 소상공인 업체에 선결제를 진행하고, 이후 재방문을 약속하는 캠페인이다. 코로나19 사태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덜어주자는 취지로 소상공인연합회가 사회에 제안한 ‘착한 소비자 운동’이 시초다. 가계 지원과 더불어 지역 경제 활성화라는 효과를 동시에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상상인그룹은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

이번 결정은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재난 극복을 위한 그룹차원의 전사적 지원 결정에 따른 후속 조치다. 이를 위해 상상인그룹은 계열사 800여 임직원 각 가정당 50만원씩 총 4억원 상당의 지역화페를 유통한다. 서울사랑, 성남사랑, 천안사랑, 광양사랑 등으로 4월 내 모두 조기 소진하도록 해 경제적 어려움에 조금이라도 더 빠르게 도움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유준원 상상인그룹 대표는 “상상인그룹은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인 재난 상황 극복을 위해 기금 전달, 방역 물품 지원 등 가장 시급하다고 판단되는 부분을 우선적으로 고민하고 실행해 왔다”며 “최근 가계와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지역화폐 유통을 통해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가계를 지원하고 더불어 소상공인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상상인그룹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그룹 차원의 지속적인 지원을 실천해 오고 있다. 지난 달 그룹 산하 상상인저축은행과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은 저축은행중앙회 소속 전국 저축은행 연합과 함께 성금 3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부했다. 또 감염병특별관리 지역으로 지정된 대구광역시, 상상인저축은행과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이 위치한 성남시와 천안시 등에 16억원 상당의 항균 소독제와 손세정제를 제공한 바 있다. 상상인그룹은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