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3 22:20 (수)
부평구, 저소득층 2만 가정에 한시생활지원비 지급
부평구, 저소득층 2만 가정에 한시생활지원비 지급
  • 민영원
  • 승인 2020.04.08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부평구청 전경
사진=부평구청 전경

[데일리그리드=민영원]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오는 16일부터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저소득층 2만여 가정에 한시생활지원비를 지급한다.

이번 지급되는 한시생활지원비는 총 127억 원 규모로 4월부터 7월까지의 4개월분을 일시적으로 지원하며, 인천시 내에서 사용할 수 있는 ‘무기명 선불 충전식’ 형태의 부평e음 카드로 지급한다.

지원 금액은 ▲생계·의료급여 수급자 52만 원(1인 가구)~192만 원(6인 가구) ▲주거·교육급여 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40만 원(1인 가구)~148만 원(6인 가구) ▲시설수급자 52만 원이다.

 

한시생활지원비는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대상자 확인 후 카드수령 가능하다. 구는 방문이 어려운 주민의 경우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에 따라 대상자가 특정일에 집중되지 않도록 분산해 배부할 예정으로, 지급일 전 우편 및 문자 메세지 등으로 수령방법을 안내할 예정이다.

차준택 구청장은 “이번 사업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뿐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재미가 뿜뿜! 리뷰 전문 유튜브채널 '더기어' 가즈아~]